언더독 유튜브 채널을 하게 된 수많은 이유가 있다.

그중에서 하나는 기존 자기계발 채널들이 책 광고라는 것이 혐오스러웠다. 그리고 책의 재밌는 부분만 골라서 흥미를 유발하는데 그것에 큰 문제가 있다고 생각을 했다. 재밌을 것 같아서 그 책을 보지만 결국 책은 별 것 없을 것이다. 그리고 그것은 어느 순간 자기계발 도서에 대한 혐오로 이어진다.

나는 이것들이 너무나 싫어서 언더독을 시작했다. 뭐 이건 중요한게 아니고, 내가 이걸 하게 되는 이유는 하면서 찾게 되었다. 종전에는 좋은 책을 소개하자였는데, 하다보니 다른 것들이 발견되었다. 철학이라는 새로운 친구를 만나서 너무 기쁘기도 했고, 자기계발 산업을 비판해야할 필요성을 느끼게 되었다.

이러면서 나는 돈보다는 흥미와 재미를 찾게 되었다. 이것들을 영상으로 만드는데는 참 힘들다. 여러 생각들을 한꺼번에 모아 핵심만 정리하는게 어려웠다. 그것도 능력이겠지만 아직 그 능력이 안되나보다. 어찌되었건 하긴 하는데 유튜브에서 다하지 못할 말들이 있을 것이다.

그래서 더욱더 은둔생활이 그리워진다. 사실 지금까지 노출했던 것만도 내 입장에서 대단하지만 노출하고 보니 은둔을 하고 싶어졌다. 나는 은둔이 더 잘맞고 편하다.

그래서 은둔을 계획중이다. 목적지는 커뮤니티다. 이 블로그도 운영하지만, 이 블로그의 목적은 커뮤니티로의 이정표 역할을 하기 때문에 내가 하고 싶은 말을 다하지는 못할 것으로 판단된다.

그리하여 나는 어느정도의 안락함을 갖춘 은둔을 하려한다. 아직 발표는 못하지만, 에덴의 동산으로 갈 것이다.